바로가기 메뉴

전체 화면 배경

오페라 `모차르트와 살리에리` 극장 지배인 / 음악이 먼저, 말은 그 다음

오페라 `모차르트와 살리에리` 극장 지배인 / 음악이 먼저, 말은 그 다음
  • - 기간 :

    2018.09.12 (수) ~ 2018.09.16 (일)

  • - 장소 :

    세종M씨어터

  • - 시간 :

    평일 오후7시30분
    토 오후3시, 오후7시30분
    일 오후5시 (공연시간 : 160 분 / 인터미션 : 20 분)

  • - 연령 :

    만 7세 이상

  • - 티켓 :

    R석 70,000원
    S석 50,000원
    A석 30,000원

  • - 할인 :

    세종유료회원 40%~35%할인

    할인정보 더보기

 

스틸컷

1 / 1건

  • 스틸컷 1

공연영상

  • 비디오 1

알림

세종문화회관을 방문하여 공연, 전시 및 체험(입장권 유료전시·체험에 한함)을 이용하신 관객은 세종로 공영주차장 이용 시 주차요금을 할인받을 수 있습니다. 할인권을 받으신 관람객님께서는 사전에 무인정산기에서 정산을 완료해 주시기 바랍니다. 기타 할인 적용은 관련 발행 증서를 지참하시어 유인 정산소를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자세히보기

입장안내

공연이 시작된 이후에는 안내원의 유도에 따라서만 입장할 수 있으며, 본인 좌석이 아닌 빈 좌석으로 안내될 수 있습니다.

알림

공연별 관람 연령 제한에 따라 관람이 불가능할 수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상단 연령 항목을 참고하십시오.

문의

02-399-1000

할인

- 세종유료회원(프리미엄40%,골드35%) 할인

[50%]
- 장애인(본인 외 동반 1인까지), 경로우대(만 65세이상 본인), 국가유공자(독립유공, 의사상자 포함, 유공자증 소지자, 본인 외 동반1인까지)
- 나눔할인- 1인 4매

[40%]
- 여성행복객석

[30%]
- 학생(초, 중, 고교생, 대학생, 대학원생), 문화예술인 30%
- 문화릴레이 티켓- 1인 10매

[20%]
- 서울시정책카드(다둥이행복카드, 그린카드, 에코마일리지, 서울시시민카드), 단체(20인 이상)
- BC·KB국민카드 소지자 - 티켓 매수 제한 없음
- 2018 온쉼표 티켓소지자 - 1인 4매
- 해피 광화문 - 1인 4매
- 오피스디포 할인- 1인 4매

문의

패키지 결제

- 패키지 결제는 '신용카드'로만 가능합니다.

패키지 예매

- 패키지 티켓 구매 후 홈페이지에서 개별공연의 관람날짜와 좌석을 별도로 예약해야
  관람이 가능합니다.
- 좌석매진의 경우 관람이 어려울 수 있으니, 빠른 예약 부탁 드립니다.

패키지 환불

- 취소 및 환불은 예약한 공연의 개별 취소 후, 패키지 티켓 취소를 해야만 환불이
  가능합니다.
- 패키지 예매권을 사용하여 1개 이상의 작품 관람 이후에는 패키지 티켓의 취소가
  불가합니다.
- 미사용 된 패키지 예매권에 대해서는 환불이 불가 합니다.

문의

- 세종문화티켓 02-399-1000

서울시오페라단
Mozart & Salieri
모차르트 <극장지배인>
살리에리 <음악이 먼저, 말은 나중에>

Mozart & Salieri
대부분의 사람들이 모차르트와 살리에리 하면 영화 <아마데우스>를 떠올리기 십상이다. 영화에서 살리에리는 모차르트의 천재성을 질투해 죽음으로 몰고 간다. 그러나 이것은 만들어진 허구의 이야기일 뿐, 전혀 사실이 아니라고 밝혀졌다. 서울시오페라단은 오는 9월 모차르트와 살리에리, 두 명의 뛰어난 작곡가에 대한 고정관념을 깨뜨려 줄 이야기를 새롭게 각색해 무대에 올려 관객들에게 새로운 관점을 제시하고자 한다. 또한 아리아는 각각 독일어·이탈리아어로, 대사는 한국어로 이야기를 풀어나가 극의 흐름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자 한다.

모차르트와 살리에리, 대결이 아닌 상생
새롭게 각색한 <모차르트 vs 살리에리>는 극 중 모차르트와 살리에리가 직접 등장하는 설정으로, 오페라 경연의 책임자들로 임명되고 난 후부터 이야기는 시작된다. 1786년 당시에 만난 두 사람 사이에 알 수 없는 긴장감과 침묵이 흐르고, 그 후 나흘 동안 두 작곡가는 각자의 작품을 완성하기까지 우여곡절을 겪게 된다. 다시 만난 모차르트와 살리에리는 최고의 작품, 좋은 음악이 무엇인지에 대해 논하며 서로의 오해를 풀고, 결국 자신들은 ‘경쟁’이 아닌 최고의 작품을 남기기 위해 ‘협력’하고 있음을 깨닫게 된다. 

원작 소개
1786년 오스트리아 비엔나 쇤부른 궁정 연회에서 요제프 황제 2세는 모차르트와 살리에리에게 ‘당대 오페라계의 허영과 풍자’를 소재로 한 단막 오페라를 만들 것을 명한다. 모차르트는 독일어 오페라 <극장 지배인>을, 살리에리는 이탈리어 오페라 <음악이 먼저, 말이 그 다음>을 작곡했고, 두 작품은 쇤부른 궁 안의 오랑주리 양 끝에 꾸며진 특설 무대에 같은 날 올려졌다.
모차르트는 <극장 지배인>으로 작품성은 무시한 채 오로지 이익만 추구하는 당대 극장의 실태와 실력이 과대평가돼 높은 개런티만 요구하는 성악가들의 허영을 유머러스하게 풀어냈다. 살리에리의 <음악이 먼저, 말이 그 다음>은 나흘 만에 새 오페라를 만들라는 후원자의 무리한 의뢰에 작곡가는 대본가에게 이미 작곡된 작품에 적당히 가사를 붙이자고 제안한다. 안 된다고 펄쩍 뛰는 대본가와, 프리마돈나를 해야 한다며 찾아온 여가수들과 벌어지는 좌충우돌 해프닝을 재치 있게 풀어냈다.


제작진
예술총감독 이경재|연출 장영아|지휘 구모영

출연진
극장장(Bluff)_바리톤 정지철, 염현준
골든트릴(Goldentrill)/엘레오노라(Eleonora)_소프라노 오미선, 박은미
질버필(Silverpeal)/토니나(Tonina)_소프라노 정혜욱, 장혜지 
후원자(Angel)_테너 노경범, 위정민
살리에리(Salieri)_바리톤 대니얼 오(오승룡), 김재섭 
포에타(Poet)_바리톤 송형빈, 베이스 박광우

연주 
오케스트라 디 피니



 

닫기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창닫기

본 웹사이트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전자우편 수집
프로그램이나 그밖의 기술적 장치를 이용하여 무단으로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 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형사처벌됨을 유념하시기 바랍니다.

게시일 : 2015.10.12

잔여석 정보

닫기
잔여석 정보
No 일자 회차 잔여석 수
 
확인